이별 후유증 의심됐던 강두 "이렇게까지 가슴이 아픈가"
이별 후유증 의심됐던 강두 "이렇게까지 가슴이 아픈가"
  • 김지원 기자
  • 승인 2019.12.13 01: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TV조선 '연애의 맛'
사진=TV조선 '연애의 맛'

 

많은 이들이 궁금해하던 강두의 진심이 공개됐다.

12일 방송된 TV조선 ‘연애의 맛’에 출연한 강두는 공개 데이트를 즐겨왔던 이나래를 향한 진심을 공개했다. 아쉽게도 지난 방송에서 강두는 이나래로부터 이별을 통보받았다. 당시 무덤덤하게 이나래의 이별을 받아들이는 듯 했지만 강두는 방송 이후 SNS에 이렇다 할 활동을 하지 않아 팬들의 걱정을 사기도 했다.

이날 방송에서 모습을 드러낸 강두는 동료 천명훈을 만나 이별을 훌훌 털어버리기 위해 노력하는 모습을 보였다. 특히 강두는 “내가 이렇게까지 가슴이 아픈가”라며 이나래를 향한 마음이 진심이었음을 고백하기도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