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루원시티 대성베르힐 2차’ 단지내상가분양, sk리더스뷰 근처 초역세권 대단지 고정수요
‘루원시티 대성베르힐 2차’ 단지내상가분양, sk리더스뷰 근처 초역세권 대단지 고정수요
  • 최연우
  • 승인 2019.12.07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근 장기화되고 있는 저금리기조와 분양가상한제 등 강도 높은 부동산 규제로 상가 부동산에 대한 투자자들의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이러한 가운데 홍보관 오픈 3일간 6만 여명의 인파가 몰리며 관심을 모았던 ‘루원시티 대성베르힐 2차 더 센트로’ 단지 내 상가가 본격적인 분양에 나섰다.

‘루원시티 대성베르힐 2차 더 센트로’ 단지 내 상가는 도보 5분 인천지하철 2호선 가정역과 서울지하철 7호선 루원시티역(가칭)이 들어서며 더블 역세권이 될 예정이다. 2027년 지하철 7호선 청라 연장선이 개통되면 서울 강남권을 비롯한 기타 지역의 접근성 향상으로 상권 활성화도 전망되고 있다. 또한 서인천IC를 통해 경인고속도로 진입이 용이해 서울 및 수도권 주요 지역으로 이동이 수월하고, 인천국제공항고속도로, 제2외곽순환고속도로 등 다양한 광역 교통망을 갖추고 있다.

‘루원시티 대성베르힐 2차 더 센트로’는 인천광역시 서구 가정동 주상복합 4블록 일원에 지하 5층~최고 49층의 초고층 복합단지로 아파트 1059가구와 오피스텔 120실 총 1,179가구 대단지 입주민 고정수요를 품고 있다.

입주민 고정수요를 확보한 단지 내 상가는 입점과 동시에 수익을 창출할 수 있어 초기투자비용이 상대적으로 적으며 매출의 변동이 크지 않아 임차인들의 선호도가 높다. 상가는 지상 1~2층에 연면적 1만5248㎡ 규모로, 층별 각기 다른 컨셉의 설계를 적용해 1층은 접근성 높은 스트리트형 상가로, 2층은 개방성과 공간활용도를 높힌 테라스형 상가로 구성된다.

1층 스트리트형 상가는 고층 박스형 상가와는 달리 대로변에 점포를 배치하기 때문에 고객의 동선과 시선에 맞춰 설계돼 쇼핑이 편리하고 접근성이 높아 집객력이 우수하고 2층 테라스형 상가는 실내공간이 외부로 이어져 공간 활용도가 높고 실사용 면적이 넓어 탁 트인 느낌을 주는 것이 장점이라고 한다. 아울러 중앙광장을 조성해 유입수요와 체류시간을 늘리고 에스컬레이터와 엘리베이터 설치, 쾌적한 주차장을 마련해 상가 방문객의 편의를 높였다고 전했다.

‘루원시티 대성베르힐 2차 더 센트로’는 디에스종합건설이 루원시티 내 최중심 사거리 대로변 입지에 들어서는 대로변상가로 골목이나 이면도로 등 좁은 길에 위치한 일반 상가보다 집객력이 우수해 공실 우려가 적으며 뛰어난 가시성으로 유동인구 흡수에도 유리하다고 한다.

그리고 상가 인근으로 GS칼텍스 윤활유공장을 비롯해 우림테크노밸리, 부평국가산업단지 등이 인근에 위치한 풍부한 배후수요를 갖췄으며 청라~가정~가양까지 운행하는 BRT(간선급행버스)와 서울 도심 및 수도권 지역으로 이동할 수 있는 경인고속도로, 서울외곽순환고속도로 등을 통한 외부로부터의 인구유입도 유리하다고 전했다.

뿐만 아니라 인천시가 인천 중소기업 복합클러스터 및 119 안전체험관, 인천 지방국세청 등 관공서와 인천시 산하 9개기관을 이전해 복합청사를 조성할 계획으로 이에 따라 1,400여 명의 상주인구와 40만 명 가량의 유동인구가 확보될 전망이다.

상가 분양관계자는 “7호선 연장선과 복합청사 조성 등 각종 개발호재에 택지 개발 등이 추진되며 일대 집값이 상승세로 사업지인 가정동 아파트값은 작년에만 5.48% 올랐다”며 ”아파트 분양과 입주가 이어지며 인구유입이 늘어나면 상가가 활성화 될 수 밖에 없기 때문에 이달 공급된 루원시티의 상업용지는 모두 공급이 이뤄지자마자 주인을 찾았다”고 전했다.

한편, ‘루원시티 대성베르힐 2차 더 센트로’ 단지 내 상가 모델하우스는 인천 서구 가정동에 위치해 있으며 아파트와 오피스텔 입주 예정 시기는 오는 2023년 4월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