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양사과, 베트남ㆍ싱가포르 시장 진출
함양사과, 베트남ㆍ싱가포르 시장 진출
  • 김창균 기자
  • 승인 2019.12.02 2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톤 물량 선적식 가져 "수출시장 확대 노력"
함양군이 베트남, 싱가포르에 함양사과를 수출하는 선적식을 개최했다.
함양군이 베트남, 싱가포르에 함양사과를 수출하는 선적식을 개최했다.

 함양군을 대표하는 작목이자 소득 주작목인 명품 함양사과가 베트남과 싱가포르에 첫 수출 길을 열었다.

 군에 따르면 2일 안의농협산지유통센터에서 함양사과 10톤(5㎏ 1천박스, 10㎏ 500박스) 베트남ㆍ싱가포르 수출 선적식 행사가 열렸다.


 이날 수출 선적식에는 서춘수 함양군수, 황태진 군의회의장, 노기창 농협중앙회함양군지부장, 이상인 안의농협조합장, 사과 생산농가 등 30여 명이 참석해 사과 수급과 선별 포장에 대해 논의하고 수출시장을 넓혀가기로 했다.

 이번 베트남과 싱가포르 사과 수출은 서춘수 군수의 공약사항으로 추진 중인 함양군농산물유통센터에서 지난 9월 여수에서 열린 국제한상대회에 참가해 베트남 K-MARKET 대표와 CJ그룹 관계자들과 만나 성사된 것이다.

 서춘수 함양군수는 "사과 수확과 동시에 베트남과 싱가포르 첫 수출 길을 열어 많은 기대가 된다"며 "수출 길을 연 군 농산물유통센터 관계자와 사과 생산농가 그리고 선별과 포장에 심혈을 기울이고 있는 안의농협 관계자에게 감사의 뜻을 전하고 우리 지역에서 생산되는 농산물이 꾸준히 해외시장으로 진출할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해 달라"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