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상생활 평범한 삶 이야기하고 노래할 것”
“일상생활 평범한 삶 이야기하고 노래할 것”
  • 김명일 기자
  • 승인 2019.12.02 2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의회 남택욱 도의원, 한양문학 시부문 신인상 수상
한양문학 시부분 신인상 수상하는 남택욱 도의원.
한양문학 시부분 신인상 수상하는 남택욱 도의원.

 경남도의회 남택욱 의원(창원4, 더불어민주당)이 한양문학 시 부문 신인상의 영예를 안았다.

 남 의원은 지난달 30일 서울에서 열린 한양문인회 2대 회장 취임식 및 출판기념회에서 수상했다고 2일 밝혔다.


 남 의원은 그동안 시작 활동을 꾸준히 펼쳐온 결과 2019 한양문학 여름호 ‘봄은오고’ 등 3편의 시가 당선작으로 선정되면서 도의원 시인으로의 길을 걷게 되었다.

 한양문학 이현수 주간은 심사평을 통해 “남택욱 시인의 시를 읽다 보면 정치인이 아니라 문학적 기질이 가슴 한편에 자리하고 있구나 라는 생각을 했다”면서, “도의원이라는 선입견이 들지 않고 문맥에 전혀 어색함이 없는 글쟁이가 되리라 확신이 드는 시인”이라고 평가했다.

 남 의원은 당선 소감에서 “의원으로서 역할을 문학으로 녹여내고 시처럼 삶을 살아가려 노력할 것”이라며 “앞으로 시인으로서 활동을 게을리 하지 않고 우리 일상생활의 평범한 삶들을 이야기하고 노래할 것” 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