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신보, 기업제로페이 사용 적극 나선다
경남신보, 기업제로페이 사용 적극 나선다
  • 황철성 기자
  • 승인 2019.12.02 2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남신보가 도내 소상공인ㆍ자영업자 매출 증대에 기여하기 위해 `기업제로페이` 사용에 동참한다. 사진은 경남신보 구철회 이사장(오른쪽 두 번째)이 기업제로페이로 시범결제를 하는 모습.
경남신보가 도내 소상공인ㆍ자영업자 매출 증대에 기여하기 위해 `기업제로페이` 사용에 동참한다. 사진은 경남신보 구철회 이사장(오른쪽 두 번째)이 기업제로페이로 시범결제를 하는 모습.

출자출연기관 중 제1호 시연
재단 이용 고객 대상 홍보 나서
소상공인 등 매출 증대 기여


 경남신용보증재단(이사장 구철회, 이하 경남신보)이 도내 소상공인ㆍ자영업자 매출 증대에 기여하기 위해 `기업제로페이` 사용에 적극 동참하고 나섰다.

 구철회 이사장은 2일 경남도소상공인연합회와 업무협의 간담회를 갖고 `기업제로페이`로 시범결제를 진행했다.

 이는 경남도의 `기업제로페이` 시범도입에 따른 도내 출자출연기관 중 제1호로 시연하게 됐다.

 이날 경남신보 4개 영업점(창원, 마산, 진주, 김해)에서도 금융기관 및 소상공인단체와 업무협의 간담회를 갖고 관련 비용을 `기업제로페이`로 시범결제 하는 등 `기업제로페이` 사용에 동참하고 있다.

 그동안 제로페이는 개인용 서비스로만 제공돼 기관에서 사용하지 못하는 한계를 보완한 것으로 경남도에서 적극 건의해 지난 5월 행정안전부가 지방출자출연기관 예산편성지침 및 집행기준을 개정했다.

 이에 중소벤처기업부ㆍ한국간편결제진흥원과 협업해 관련시스템을 구축한 것으로 도내 제로페이 가맹점 3만 4천500여 곳에서 사용이 가능하다.

 경남신보는 고객이 재단의 보증료를 제로페이로 수납할 수 있도록 하는 등 제로페이 사용의 장점을 적극 알리고 있다.

 이를 통해 방문고객들로 하여금 제로페이 이용률을 높이고, 더 나아가 제로페이 가맹점 가입 동기를 유발시킴으로써 가맹점 유치효과 또한 거둘 계획이다.

 구철회 이사장은 "제로페이가 활성화되면 경기침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도내 소상공인과 자영업자들에게 큰 도움이 될 것으로 생각한다"면서 "지역공동체 상생기반 마련을 위한 제로페이 활성화에 적극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