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동서 게이트볼ㆍ축구대회 `주말 열전`
하동서 게이트볼ㆍ축구대회 `주말 열전`
  • 이문석 기자
  • 승인 2019.11.25 22: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게이트볼 27팀 300여명 참가 읍면대항 축구대회 13팀 참여
지난 22일과 23일 개최된 하동군수기 체육대회에 참가한 축구 선수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지난 22일과 23일 개최된 하동군수기 체육대회에 참가한 축구 선수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제17회 하동군수기 게이트볼대회와 제11회 하동군수배 축구대회가 지난 22일과 23일 하동공설운동장 보조구장에서 연이어 열렸다.

 먼저 하동군이 주최하고 하동군게이트볼협회(회장 노영태)가 주관한 게이트볼대회에는 13개 읍ㆍ면 게이트볼동호회와 농아인동호회 등 27팀 300여 명이 참가해 열전을 벌였다.

 경기는 팀당 6명의 선수가 참가해 조별 리그와 본선 토너먼트를 거쳐 악양게이트볼팀이 우승, 옥종게이트볼팀이 준우승, 화개게이트볼팀과 농아인팀이 공동 3위를 차지했다.

 또한 게이트볼대회에서는 읍면 어르신과 농아인들이 읍면별 경기에 이어 미리 준비한 다과 등을 들며 화합과 친목의 시간을 가졌다.

 이어 주말에는 공설운동장 인조잔디구장에서 군수배 읍면대항 축구대회가 성황리에 개최됐다.

 읍면대항 축구대회는 지역 축구 동호인의 상호 교류를 통해 화합과 결속을 다지고, 축구동호인의 체력 증진 및 저변 확대를 위해 격년제로 열리고 있다.

 하동군이 주최하고 하동군축구협회(회장 이대삼)가 주관한 축구대회에는 하동읍 2팀을 비롯해 12개 읍ㆍ면에서 모두 13팀 200여 명이 참가해 그동안 쌓은 실력을 겨뤘다.

 또한 이날 대회에는 윤상기 군수를 비롯해 신재범 군의회 의장, 이정훈 도의원 등 기관ㆍ단체장들도 참석해 시축 등을 하며 선수들을 격려했다.

 경기는 전ㆍ후반 각 20분씩 예선 조별 리그를 거쳐 조별 1ㆍ2위팀이 4강 토너먼트 방식으로 승부를 가렸다.

 경기 결과 결승전에서 하동읍 한다사클럽이 진교클럽을 누르고 우승했으며, 하동읍 송림클럽과옥종클럽이 공동 3위를 차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