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한 대학 만드는 5대 전략 추진하겠다”
“건강한 대학 만드는 5대 전략 추진하겠다”
  • 강보금 기자
  • 승인 2019.11.20 22: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호영 창원대학교 총장 취임식, 800여명 참여 “기념소나무 식수”
창원대 제8대 이호영 총장이 취임식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창원대 제8대 이호영 총장이 취임식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창원대학교는 20일 대학본부 1층 대강당에서 ‘제8대 총장 이호영 박사 취임식’을 개최했다.

 제8대 이호영 총장 취임식은 창원대학교 학생들과 전임 총장 및 교직원, 총동창회, 교육계와 정계ㆍ재계ㆍ지자체ㆍ언론계ㆍ종교계, 노동계 및 시민사회단체, 관계기관 대표 및 관계자를 비롯한 내ㆍ외빈, 대학 후원자, 지역시민 등 8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거행됐다.


 취임식에 이어 이호영 총장은 내ㆍ외빈들과 함께 대학본부 앞에서 대학 미래발전의 염원을 담아 취임기념 소나무를 심는 식수식을 가졌다.

 이호영 총장은 취임사에서 “올해 역사적인 개교 주년을 맞은 우리대학은 우리지역의 근대화 및 산업화, 정치ㆍ경제ㆍ문화ㆍ예술을 비롯한 각 분야 발전에 앞장서 왔으며, 지역사회 발전을 견인하는 인재를 양성하고 창원시 유일의 국립 고등교육기관으로서 지역민의 진정한 자긍심이 되는 대학으로 성장했다. 대내외적 대학환경 변화에 발맞춰 창원대학교를 ‘창의적 연구와 교육으로 지역과 세계와 함께하는 대학’으로 이끌어 나가고자 한다. ‘대학다운 대학’을 만들고 ‘든든한 총장’이 되어 새로운 미래 100년의 지평을 열기 위해 정진할 것이며, 경남의 중심에서 아시아를 넘어 세계로 힘차게 나아가겠다”고 밝혔다.

 특히 이 총장은 “정부의 3주기 대학 기본역량평가를 통과하고, 대한민국 10번째 거점국립대학으로 도약하는 데 최선을 다할 것이며, 이를 위해 △구성원들이 자긍심을 느끼고 서로 존중하는 대학 △학생을 잘 가르쳐 우수한 인재를 육성하는 대학 △신나게 연구하는 대학 △지자체 및 산업체와 함께 지역발전을 선도하는 대학 △구성원이 존중받는 안전하고 건강한 대학을 만드는 5대 전략을 속도감 있게 추진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신임 이호영 총장은 경북대학교 정치외교학과를 졸업하고 프랑스 뚤루즈 1대학교에서 석사ㆍ박사(정치학) 학위를 받았다. 1995년 창원대학교 사회과학대학 국제관계학과 교수로 임용된 후 기획처장, 사회과학대학장, 행정대학원장 등 주요 보직을 지냈고, 경남매니페스토실천본부 상임대표, 동아시아 국제정치학회 회장, 한국세계지역학회와 경남정치학회 부회장 등을 역임했다. 이호영 총장은 지난 6월 27일 실시된 총장임용후보자선거에서 후보자로 선출돼 교육부의 제청과 10월 22일 국무회의 심의ㆍ의결, 24일 대통령 재가를 거쳐 25일 임기 4년의 창원대학교 제8대 총장에 취임하고 이날 취임식을 가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