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대 대학문화원 김정자 작가 개인전
부산대 대학문화원 김정자 작가 개인전
  • 김중걸 기자
  • 승인 2019.11.07 2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대학교 대학문화원(원장 안순주ㆍ조형학과 교수)은 지역의 전업 원로작가인 김정자 작가의 제4회 개인전 ‘아름다운 청춘’을 오는 8일부터 14일까지 일주일간 교내 아트센터에서 개최한다.

 김정자 작가는 미술 전공 후 밀양여자고등학교와 김해여자중ㆍ고등학교에서 교사로 지내며 작품활동을 이어 왔다. 이번을 포함해 네 차례 개인전을 가지는 등 팔순을 훌쩍 넘은 나이에도 붓을 놓지 않고 계속해서 작품을 선보이고 있다. 부산대 대학문화원은 지역에서 활동 중인 전업 원로작가의 회고전을 개최해 세월의 흐름 속에서 다양한 시각으로 변화해 온 작가의 작품세계를 지역민과 부산대 교직원ㆍ학생들에게 선보임으로써 예술을 통해 지역에 신선한 활력을 불러 일으키고자 전시를 기획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