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1살 김건모 "장가가요" 신부는 30대 피아니스트
51살 김건모 "장가가요" 신부는 30대 피아니스트
  • 연합뉴스
  • 승인 2019.10.30 22: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년 초 결혼하는 가수 김건모 / 미디어라인
내년 초 결혼하는 가수 김건모 / 미디어라인

 가수 김건모(51)가 내년 초 결혼한다.소속사 관계자는 지난 30일"김건모가 내년 1월 일반인 여자친구와 결혼한다"고 전했다. 이 관계자는 "신부는 30대 후반으로, 버클리음대 출신 피아니스트"라며 "대학 강단에도 서고 있다"고 말했다.

 1992년 1집 `잠 못 드는 밤 비는 내리고`로 데뷔한 김건모는 독특한 음색으로 시대를 풍미하며 오랫동안 톱가수로 자리매김했다. `잘못된 만남` `아름다운 이별` `첫인상` `혼자만의 사랑` `핑계` `뻐꾸기 둥지 위로 날아간 새` 등 수많은 히트곡을 보유한다. 1995년 발표한 3집 `잘못된 만남`은 판매량 200만 장을 돌파, 그해 한국 기네스북에 최다 판매 음반으로 기록됐다.

 음악으로 `레전드` 반열에 오른 그는 예능에서는 싱글남 이미지로 활약했다.최근 미혼의 연예인과 어머니들이 등장하는 SBS TV 간판 예능 `미운 우리 새끼`(미우새)에 출연하며 대중에 친근한 면모를 뽐냈다. 김건모 어머니 이선미 씨는 지난 5월 남편상을 당한 후 방송 활동을 중단했다가 최근 프로그램에 복귀한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가정을 꾸리게 될 김건모가 `미운 우리 새끼`에 계속 출연할지도 관심이다. 싱글 연예인들 일상사를 들여다 본다는 프로그램 콘셉트와 멀어질 수 있기 때문이다. 미우새 측은 "(김건모의) 하차는 추후 논의사항"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