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산도서관, 학교로 찾아가는 인문학 강연
양산도서관, 학교로 찾아가는 인문학 강연
  • 경남교육청
  • 승인 2019.10.22 11: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상남도교육청 양산도서관(관장 허미경)은 학생들에게 인문학에 대한 관심을 유도하고자 ‘학교로 찾아가는 인문학 강연’을 운영하였다.

경상남도교육청 지정 지역 인문학 센터 사업의 일환으로 진행된 이번 강연은 ‘어린이 인문학 여행’을 쓴 <노경실 작가>를 초청하여 10월 17일 오전과 오후로 나누어 덕계초등학교와 오봉초등학교에서 실시하였다. 강연에 참여한 학생 모두 관련 도서를 읽고, 직접 작가에게 질문하는 등 적극적이었으며, 노경실 작가는 학생들에게 인문학에 대해 설명하고, 인문학과 탈무드를 접목시켜 지혜의 폭을 넓히는 알찬 시간이 되었다.


한편 노경실 작가는 어린이의 마음을 잘 읽어내는 작품으로 어린이들에게 사랑을 받고 있으며, 자유롭고 풍부한 생각으로 자신을 펼칠 수 있도록 인문학을 나누는데 힘쓰고 있다. 작품으로는 『상계동 아이들』 『복실이네 가족사진』 『엄마를 안아 주는 아이』 『어린이 인문학 여행』등이 있다.

강연에 참여한 학생은 “노경실 작가님을 직접 만나 강의를 듣고, 책을 읽으며 궁금했던 점들을 쉽게 설명해주셔서 너무 좋았다”고 소감을 말했으며, 학교 관계자는 “학생들이 평소 책에서만 만나던 작가를 실제 만나 좋아하는 모습을 보며 보람을 느끼고, 우리의 꿈나무들이 꿈과 인성을 키우는 좋은 만남의 시간이었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