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명 배우 체벌 고백한 남경읍 “담배 피우다 걸려 맞았다”
유명 배우 체벌 고백한 남경읍 “담배 피우다 걸려 맞았다”
  • 김지원 기자
  • 승인 2019.10.11 01: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MBC
사진=MBC

 

지상파 예능프로그램에 출연한 배우 남경읍이 화제의 인물로 떠올랐다.

10일 방송된 KBS2TV ‘해피투게더4’에 출연한 남경읍은 드라마 ‘호텔 델루나’ 배우들과 나란히 출연해 입담을 과시했다.

이름만 들어도 알법한 유명 배우들의 은사로 알려진 그는 제자들이 잘못했을 때에는 매를 든다고 밝혀 화제를 모은 바 있다. 그는 “조승우도 고등학교 2학년 때 담배 피우다 걸려서 내게 맞은 적이 있다”며 잘 하는 배우가 아니라 ‘훌륭한 배우’가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그는 조승우 뿐 아니라 황정민, 오만석, 박건형, 홍광호, 소유진 등을 배우로 키워내는데 큰 역할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