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 김신욱, 스리랑카戰 앞두고 조기훈련 돌입… ‘연봉 50억’ ‘이적료 70억원’
대한민국 김신욱, 스리랑카戰 앞두고 조기훈련 돌입… ‘연봉 50억’ ‘이적료 70억원’
  • 김지원 기자
  • 승인 2019.10.10 23: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대한축구협회
사진=대한축구협회

 

김신욱이 4골을 기록한 대한민국 스리랑카 경기가 10일 오후 온라인을 뜨겁게 달구고 있다.

10일 경기도 화성에서 열린 2022 FIFA 카타르 월드컵 2차 예선 대한민국 스리랑카 경기는 8대 0을 기록하며 대승을 거두었다. 이날 출전한 김신욱은 8골 중 4골을 득점하며 자신의 이름을 떨쳤다.  

그간 벤투 대표팀 감독과의 경기 성향이 맞지 않는 이유로 발탁되지 않았으나 ‘아시아 예선’인 탓에 벤투 감독은 그의 장신과 힘을 높이 산 것으로 짐작되고 있다.

특히 김신욱은 대표팀 소집 일정보다 훨씬 먼저 도착해 홀로 훈련을 소화한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7일 대표팀 소집 예정이었지만 6일 전인 1일부터 훈련을 소화한 것.

대한축구협회 관계자는 “컨디션 배려 차원에서 훈련을 돕고 있다”며 “중국 대표팀이 소집 일정보다 훨씬 일찍 대표 선수들을 호출하면서 중국 슈퍼리그도 먼저 휴식기에 들어갔다”고 설명했다.

김신욱은 최근 상하이 선화와 3년 계약을 맺으며 3년 연봉 총액이 150억 원이 넘는 것으로 알려졌다. 상하이와 전북은 이적료를 70억 원에 합의한 것으로 알려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