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해시 100세 이상 몇 명?
김해시 100세 이상 몇 명?
  • 김용구 기자
  • 승인 2019.10.09 2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 22ㆍ여 58명… 만명당 1.5명 110세 이상 15명ㆍ활천동 최다
 김해시는 9월 주민등록인구 기준으로 지역에 거주 중인 100세 이상 인구가 남성 22명, 여성 58명 등 총 80명인 것으로 조사됐다고 9일 밝혔다.

 전체 주민등록인구는 총 54만 333명으로 100세 이상 인구가 0.015%를 차지했다. 100세 이상 어르신 인구가 1만 명 당 1.5명꼴인 셈이다. 또 여성 인구가 남성보다 2.6배가량 많았다.

 지역별로 보면 활천동이 11명으로 가장 많은 어르신이 거주했다. 내외동 10명, 진영읍 7명, 부원ㆍ북부동 각 6명, 동상ㆍ불암ㆍ장유1동 각 5명 등이 잇따랐다.

 장유2동은 유일하게 100세 이상 어르신이 한 명도 거주하지 않았다.

 110세 이상 어르신도 남성 4명, 여성 11명으로 총 15명인 것으로 드러났다. 이는 100세 이상 인구의 19%에 해당한다.

 해당 어르신들의 거주지역은 활천동이 5명으로 가장 많았으며, 내외동 3명, 진영읍 2명 순으로 조사됐다.

 이런 가운데 시는 노인의 날인 지난 2일 올해 100세를 맞은 어르신들에게 정부를 대신해 ‘청려장’을 전달하기도 했다.

 청려장은 명아주라는 풀로 만든 가볍고 단단한 지팡이로 건강과 장수를 상징한다. 통일신라시대부터 조선시대까지 임금이 장수 노인에게 청려장을 주는 풍습이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같은 기간 도내 18개 시ㆍ군 가운데 100세 이상 인구비율이 가장 높은 곳은 함양군(0.08%)으로 조사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