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시, 특용작물시설현대화 사업 추진
창원시, 특용작물시설현대화 사업 추진
  • 강보금 기자
  • 승인 2019.09.24 22: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총사업비 12억8천만원 투입 버섯종균배양시설 등 지원 재배농가 소득향상 기여할 듯
창원시가 특용작물시설현대화 사업을 추진한다.
창원시가 특용작물시설현대화 사업을 추진한다.

 창원시는 특용작물 재배농가에 특용작물을 신성장 동력 산업으로 육성하기 위한 재배시설 개ㆍ보수 지원 및 생산, 보관시설 등 시설현대화를 지원하는 특용작물시설현대화 사업을 추진한다.

 2019년 총사업비는 12억 8천만 원으로 특용작물 재배와 직접 관련된 재배사 개보수 및 증개축, 버섯종균배양시설 노후시설 교체 또는 신축, 난방기, 배지혼합기, 탈병기, 자동입병기 등 기기구입 및 교체를 지원한다.


 특히, 버섯종균배양시설의 경우 버섯재배자동화설비를 설치해 버섯 종균 접종에서 재배까지 전 과정을 자동화해 생산효율 극대화 및 생산비 절감이 가능하고, 생산량 증대를 통한 해외 수출 등 판로 다양화로 재배농가의 소득향상에 기여할 수 있다.

 오성택 농업기술센터소장은 "FTA 등 시장개방과 기후변화, 농촌 고령화에 따른 대응으로 특용작물 재배 생력화 및 효율화로 농가 경영 안정을 도모하고 고품질 특용작물 생산하는 등 특용작물을 고소득 작목으로 육성하는데 꾸준히 지원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