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풍 오늘 오후 6시 소멸
태풍 오늘 오후 6시 소멸
  • 김용락 기자
  • 승인 2019.09.22 22: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2일 자정 부산 앞바다 통과 경남 최대 500㎜ 물 폭탄
 경남지역에 500㎜ 상당의 물 폭탄을 뿌린 제17호 태풍 ‘타파’는 23일 오후 6시께 울릉도ㆍ독도 인근을 지나간 뒤 소멸할 전망이다.

 기상청에 따르면, 지난 22일 오후 6시 여수 남남동쪽 130㎞ 해상에 진입한 태풍 타파는 이날 자정 부산 동북동쪽 100㎞ 해상을 지나며 경남 지역에 많은 비를 뿌렸다.

 이어 23일 오전 6시께 독도 동북동쪽 60㎞ 해상으로 이동한 타파는 23일 오후 6시께 독도 동북 먼 해상에서 온대저기압으로 소멸할 전망이다.

 지난 19일 일본 오키나와 남쪽 해상에서 발달한 태풍 타파는 빠르게 북상해 중심기압 970hPa, 중심 부근 최대 풍속 초속 35m의 중형 태풍으로 발달했다. 초속 15m 이상의 강풍이 부는 반경은 350㎞에 달했다.

 이 태풍은 지난 21일부터 간접적으로 경남지역에 영향을 미쳤고 23일 새벽까지 많은 비와 강풍으로 크고 작은 피해를 입혔다. >>관련기사 4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