합천 대나무밭 화재… 1명 사망
합천 대나무밭 화재… 1명 사망
  • 송삼범 기자
  • 승인 2019.09.19 2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방대 30분 만에 진압했지만 80대 화장 입고 숨진 채 발견

 지난 18일 오후 2시 53분께 합천군 가야면 대전리의 한 대나무밭에서 불이 났다.

 마을 주민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대는 화재 발생 30분 만인 오후 3시 23분께 불을 모두 껐다.


 진화 작업 중 대나무밭에서 주민 A씨(86ㆍ남)가 온몸에 화상을 입고 숨진 채 발견됐다.

 불은 대나무밭 660여㎡ 가운데 260여㎡를 태워 33만 원 상당(소방서 추산)의 재산피해를 낸 것으로 집계됐다.

 소방당국이 출동하기 전 마을 주민 4명이 인근 수도 호스를 이용해 자체 진화를 시도해 다행히 불길이 번지지 않았다.

 경찰은 A씨가 화재로 숨진 것으로 보고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