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마민주항쟁 발원지서 외치는 ‘유신철폐’
부마민주항쟁 발원지서 외치는 ‘유신철폐’
  • 연합뉴스
  • 승인 2019.09.18 2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경수 경남도지사, 허성무 창원시장, 부마항쟁 관련자 등이 18일 부산대에서 부마민주항쟁 국가기념일 지정을 환영하는 기자회견을 마친 뒤 부마항쟁 발원지 표지석에서 ‘유신철폐ㆍ독재타도’ 구호를 외치고 있다. >>관련기사 3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