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산복합문화학습관, 2021년말 준공
양산복합문화학습관, 2021년말 준공
  • 임채용 기자
  • 승인 2019.09.18 2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화시설 확충ㆍ운영사업 선정 동면 금산리 총사업비 249억원
문화센터ㆍ학습ㆍ도서관 등 조성 지역민 문화격차 해소에 기여
양산복합문화학습관 건립사업이 국고보조사업에 선정돼 건립사업이 추진될 예정이다. 사진은 문화학습관이 들어설 부지.
양산복합문화학습관 건립사업이 국고보조사업에 선정돼 건립사업이 추진될 예정이다. 사진은 문화학습관이 들어설 부지.

 양산시는 문화체육관광부의 2020년 문화시설 확충 및 운영 국고보조사업에 양산복합문화학습관 건립사업이 선정되는 성과를 이뤘다고 18일 밝혔다.

 이에 따라 양산시 동면 신도시 지역에 그간 주민들의 숙원 사업이었던 생활문화센터ㆍ평생학습관ㆍ공공도서관이 어우러진 복합문화시설 건립사업이 본격적으로 추진될 예정이다. 당초 공연장과 평생학습관에서 동면 주민들의 의견을 받아들여 공공도서관과 지역주민의 다양한 생활문화 활동을 지원하기 위한 생활문화센터, 맞춤형 평생교육을 위한 평생학습관을 갖춘 복합문화시설로 변경해 공공도서관 건립에 따른 국비 46억 원과 생활문화센터 조성 국비 9억 원을 포함해 총 55억 원을 오는 2021년까지 연차적으로 확보하게 됐다.


 이번에 건립하는 양산복합문화학습관은 동면 금산리 1136-5번지 일원에 연면적 5천916㎡, 지상 4층의 규모로 국비 55억 원을 포함해 총사업비 249억 원으로 사전 행정절차 이행 후 오는 2021년 말 준공 예정이다. 동면 석ㆍ금산 지역은 기존 복합문화시설의 인프라가 전무하며, 양산천과 중앙고속도로지선이 가로막혀 신도시 내 기타 문화시설의 접근이 불편했다. 이에 인구 대비 부족한 문화시설로 상대적 소외감을 느낀 지역민들이 공공도서관을 비롯한 문화시설 건립을 꾸준하게 요구한 지역이다. 이번 사업선정으로 해당 지역에도 일상적 문화생활이 가능한 시설을 갖춤으로써 문화 향유 기회 확대 및 문화격차 해소에 기여할 것이다.

 정계영 평생 교육담당관은 "양산 복합문화시설의 효율적인 운영을 위해 사업구상 초기단계부터 시민들의 다양한 의견 및 전문가그룹의 자문을 구해 면밀히 검토 후, 건축실시설계 초기단계부터 의견을 반영하겠으며, 준공 후 명실상부한 지역 복합커뮤니티 역할의 중심이 되는 양산 복합문화학습관을 건립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