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쉬스완 강제소환에 정국 팬 물타기 의혹…직접 해명 "저 아니에요"
해쉬스완 강제소환에 정국 팬 물타기 의혹…직접 해명 "저 아니에요"
  • 김지원 기자
  • 승인 2019.09.17 06: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해쉬스완 SNS 캡처)
(사진=해쉬스완 SNS 캡처)

방탄소년단 정국으로 추정되는 사진 속 인물로 해쉬스완의 이름이 거론됐다. 해쉬스완은 사태 진화에 나섰다.

17일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한 장의 사진이 확산됐다. 사진 속에는 한 여성에게 백허그를 하는 남성의 모습이 담겨 있어 해당 남성의 정체에 대한 궁금증이 커졌다. 일부 방탄소년단 팬들을 중심으로 사진 속 인물을 두고 해쉬스완의 이름이 꾸준히 언급됐다. 이를 두고 사진 속 인물을 방탄소년단 정국으로 추정하는 측은 열애설 의혹을 무마시키려는 물타기라고 반박했다.

이에 해쉬스완이 직접 부인했다. 해쉬스완은 자신의 이름이 지속적으로 언급되자 SNS를 통해 "이거 저 아니에요. 너무 많이들 물어보셔서"라며 사태 수습에 나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