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천시, 추경 7천726억원 편성
사천시, 추경 7천726억원 편성
  • 박명권 기자
  • 승인 2019.09.15 2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정 예산보다 387억 ↑ 국토ㆍ지역개발분야 등
 사천시는 2019년도 제2회 추가경정 예산(안)을 기정 예산보다 387억 원 증가한 7천726억 원으로 편성, 시의회에 제출했다고 15일 밝혔다.

 시는 일반회계 전체 6천974억 원으로 기정예산 대비 366억 원(5.54%) 증액하고 특별회계는 752억 원으로 기정예산보다 21억 원(2.82%) 증가했다.

 이번 추경 예산(안)은 `국토 및 지역개발 분야 126억 원, 농림해양수산 분야 125억 원, 산업 중소기업분야 68억 원, 일반공공행정 분야 44억 원, 수송 및 교통 분야 38억 원, 사회복지분야 23억 원, 환경보호분야 20억 원`을 증액했다.

 주요사업은 `용당 일반산업단지조성 100억 원, 지방투자촉진 지원 56억 원, 2019년 어촌뉴딜300사업(호복포항 개발사업) 46억 원, 사천시 근린생활형 국민체육센터 건립 14억 원, 살처분 농가보상 10억 원, 생활문화센터 조성 5억 원, 2019년 경남형 스마트산업단지 기반조성 5억 원`을 편성했다.

 한편, 시 관계자는 "시의회 임시회의 의결을 거쳐 추경예산이 확정되면 예산의 신속한 집행을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와 시민 불편 해소에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