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대, 추석맞이 나눔 물결
창원대, 추석맞이 나눔 물결
  • 강보금 기자
  • 승인 2019.09.10 23: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성원 자발 모금 통해 복지시설 위문품 등 전달
창원대 박희창 총장 직무대리(오른쪽)와 김영신 사무국장(왼쪽)이 창원시 북면 범숙의 집을 방문해 성금을 전달하고 있다.
창원대 박희창 총장 직무대리(오른쪽)와 김영신 사무국장(왼쪽)이 창원시 북면 범숙의 집을 방문해 성금을 전달하고 있다.

 창원대학교가 민족 대명절 추석을 앞두고 아동 및 청소년, 장애인 시설에 성금과 위문품을 전달했다. 이번에 모인 성금은 창원대학교 구성원이 자발적으로 모은 것이다.

 창원대는 박희창 총장 직무대리와 김영신 사무국장, 직원단체 등이 창원시 동보원과, 풀잎마을, 범숙의 집을 차례로 방문해 구성원들이 모금한 성금과 쌀 등을 기탁했다고 10일 밝혔다.


 동보원은 지역사회의 요보호아동들을 위한 아동양육시설이며, 풀잎마을은 장애인들이 거주하는 복지시설이다. 범숙의 집은 가정 해체ㆍ폭력 등에 노출된 청소년들을 보호ㆍ양육ㆍ치유하는 가정공동체이자 성장교육을 위한 대안교육 위탁기관이다.

 창원대 박희창 총장 직무대리는 "창원대는 지역을 대표하는 국립대학교으로서 교육ㆍ연구는 물론 지역사회에 봉사해야 하는 공공성ㆍ책무성도 갖고 있다"면서 "앞으로도 교직원과 학생들이 다양한 봉사활동을 할 수 있는 분위기를 조성하는 데 앞장설 것이다. 지역시민들께서 행복한 추석 보내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