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창, 교육역사기록전시실 개관
거창, 교육역사기록전시실 개관
  • 경남교육청
  • 승인 2019.09.10 10: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거창의 교육역사가 숨쉬는 곳인 ‘거창교육지원청 교육역사기록전시실(이하 거창교육역사기록전시실)’이 9월 9일(월) 문을 연다.

거창교육지원청(교육장 이정현)은 거창교육지원청 기록관 내에 공사를 착수한 거창교육역사기록전시실을 9월 9일부터 개관한다고 밝혔다. 도민들은 9일 오전부터 전시실을 이용할 수 있다.


거창교육지원청은 거창의 교육역사를 보존하고 더 많은 도민들에게 이를 제공하고자 거창 관내 교육역사기록물을 수집하여 왔다. 2018년 9월 전시실 기본계획을 수립하고, 올해 4월부터 시작된 공사가 9월에 완료됨에 따라 개관하게 되었다.

전시실은 크게 거창교육지원청 관내 학교분포도 및 역사, 거창 내 학교의 독립운동, 거창 학교의 전시, 기증 컬렉션 전시로 구성되어 있다.

‘관내 학교분포도 및 역사’에서는 거창의 현재 운영하고 있는 학교의 대략적인 정보와 우리 교육지원청의 연혁 등이 소개되어 있다. ‘거창 내 학교의 독립운동’에서는 거창초등학교와 신원초등학교의 일제강점기 학생 항일운동에 대한 자료와 사진이 있다. ‘거창 학교의 전시’에서는 폐교를 포함한 모든 학교의 사진과 폐교의 현판들을 전시하고 있다.

특히, ‘기증 컬렉션’에서는 지난 3년간 거창교육지원청에서 수집하거나 기증받은 기록물 중 사료적 가치가 높은 것들을 엄선하였다. 특히, 1931년 거창공립농업보습학교학칙은 일제강점기 고등학교의 학칙으로 그 사료적 가치는 높다고 볼 수 있다. 이외에 일제강점기 및 6, 70년대 학습장(노트)나 납입영수증 등이 전시되어 있다.

관람시간은 평일 오전 9시 ~ 오후 6시이며, 토요일·일요일 및 공휴일은 휴관한다. 관람료는 없으며, 거창교육지원청 2층으로 오면 자유롭게 관람할 수 있다. 거창교육지원청은 앞으로도 거창의 교육역사를 조명하고 보존하기 위하여 더욱 노력할 것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