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히트, 2021년엔 걸그룹 세계 16개 도시 오디션
빅히트, 2021년엔 걸그룹 세계 16개 도시 오디션
  • 연합뉴스
  • 승인 2019.09.04 2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룹 방탄소년단 소속사 빅히트엔터테인먼트가 2021년 걸그룹을 데뷔시킨다. 빅히트는 여자친구 소속사로 최근 인수한 쏘스뮤직과 합작해 2021년 데뷔를 목표로 신인 걸그룹을 준비한다고 지난 4일 밝혔다. 양사는 국내외에서 축적한 노하우를 바탕으로 차세대 걸그룹 육성을 위해 모든 역량을 쏟겠다는 방침이다. 이 팀을 위해 빅히트 방시혁 대표와 민희진 CBO(브랜드 총괄)가 전면에 나선다. 방 대표는 음악 프로듀싱을 비롯한 제작 총괄을, 민희진 CBO는 콘셉트와 영상ㆍ이미지를 아우르는 크리에이티브 디렉팅과 브랜딩 전반을 담당한다. 빅히트는 다음 달부터 신인 걸그룹 멤버를 선발하는 `플러스 글로벌 오디션`을 개최한다. 오디션은 10월 5일(이하 현지 시간) 미국 로스앤젤레스와 뉴욕을 시작으로 12일 호주 퍼스와 싱가포르, 19일 부산과 일본, 20일 서울, 27일 베트남 호찌민 등 총 16개 도시에서 열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