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연서, 구혜선 주장 반박 \"안재현과 염문설 허위사실\"
오연서, 구혜선 주장 반박 \"안재현과 염문설 허위사실\"
  • 연합뉴스
  • 승인 2019.09.04 2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재현과 이혼 문제로 갈등하고 배우 구혜선이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오연서와 안재현의 염문설을 제기하자, 오연서가 소속사를 통해 "명백한 허위사실"이라며 즉각 반박했다. 오연서 소속사 셀트리온엔터테인먼트는 지난 4일 입장문을 내고 "구혜선이 인스타그램에서 언급한 염문설과 기타 내용은 명백한 허위사실"이라고 주장했다. 안재현은 오는 11월 방영을 목표로 오연서와 MBC TV `하자있는 인간들`을 촬영하고 있다. 소속사는 "이런 추측성 글을 SNS에 공개 게재한 구혜선의 행위는 심각한 명예 훼손이자 허위 사실 유포"라며 "강력한 법적 대응을 취할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이어 "허위 사실을 유포하는 자에 대해서도 강력 대응할 것"이라고 경고했다. 앞서 구혜선은 "마음이 혼란스러워 그를 믿어야 할지 말아야할지 입장이 왔다 갔다 했을 뿐"이라며 안재현의 외도를 증명할 수 있는 사진을 법원에 제출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