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청 금서초, 지리산 할머니 학생 영어마을 캠프 참가
산청 금서초, 지리산 할머니 학생 영어마을 캠프 참가
  • 경남교육청
  • 승인 2019.08.25 10: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청 금서초등학교(교장 정미영)는 8월 22일부터 23일까지 1박 2일간 경북 칠곡군 소재 대구경북 영어마을 캠프에 참가하였다. 금서초등학교는 전교생이 20명인 지리산 산촌에 위치한 소규모 학교이며 4학년 4명은 할머니 학생으로 구성되어 있다. 이번 캠프에는 2학년부터 6학년까지 참가하였다.

소규모 학교, 할머니 학생이라는 특이한 환경에도 불구하고 금서초등학교 학생들은 무더운 여름 방학에도 뜨거운 학구열로 이번 영어마을에 입소하여 구슬땀을 흘리며 영어 능력 습득을 위해 도시 어느 아이들 못지않게 캠프에 매진하였다.


1박 2일 동안 국내 최대 규모의 대구 경북 영어마을에서 교수급 원어민 선생님과 다양하고 알찬 프로그램 활동을 통해 낯설고 어렵기만 했던 영어에 대한 거부감을 이겨낼 수 있었고 영어에 대한 관심과 흥미를 높여 학습의 효과를 올리는 데 성과를 거두었다.

캠프에 참여한 대부분의 학생들은 정해진 공간 안에서의 영어 수업이 아닌 공항 탑승 수속 절차, 우체국 체험, 세계문화이해 등의 영어로 실제 생활을 체험하는 활동으로 영어에 대한 두려움을 줄이고 자신감이 생겼다고 한다.

영어마을 캠프에 참가한 6학년 이○○ 학생은 “영어는 항상 부담감으로 다가왔는데 체험활동으로 영어를 배우니 훨씬 재밌었다.”라며 소감을 남겼다.

이번 금서초등학교의 대구경북 영어마을 캠프는 경남교육청에서 초등학교 영어교육 내실화를 위한 영어캠프 운영 지원 사업 공모를 통해 운영되었으며 금서초등학교는 영어 학력 지원을 위한 영어동아리 운영 등 다양한 영어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