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ㆍ울ㆍ경 미세먼지 대응 추경예산 낙동강유역환경청, 628억원 확정
부ㆍ울ㆍ경 미세먼지 대응 추경예산 낙동강유역환경청, 628억원 확정
  • 강보금 기자
  • 승인 2019.08.21 2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낙동강유역환경청은 이달 2일 국회 본회의에서 미세먼지 추경이 의결됨에 따라 미세먼지 대응 분야 국고 보조금 추경예산이 628억 원으로 확정됐다고 21일 밝혔다.

 이는 2019년도 본예산 202억 원에 비해 약 3배가 증액된 금액으로, 노후경유차 조기폐차 258억 원, 노후건설기계 엔진교체 및 DPF 부착 150억 원, 소규모 사업장 방지시설 설치 135억 원, 그 외 85억 원 순이다.

 이번 추경에서는 건설기계 저공해화, 조기폐차 사업과 같이 미세먼지 배출량이 높은 산업, 수송부문 예산을 대폭 확대하는 한편, 조기폐차, 건설기계 엔진교체, 건설기계 DPF 부착사업의 국고보조율을 50→60%로 상향하고, 건설기계 DPF부착 및 엔진교체 시 자부담금 면제를 통해 차량소유주의 부담을 경감해주는 등의 인센티브가 추가됐다. 뿐만 아니라 이번 추경부터 새롭게 추가되는 소규모사업장 방지시설 설치지원 사업의 경우, 영세 사업장에 대해 대기오염방지시설 및 사물인터넷 설치비를 지원해줌으로써 사업자의 부담을 경감해주고 오염물질 배출에 대한 실시간 감시를 더욱 용이하게 해줄 것으로 예상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