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령군, 한여름 밤의 음악회 ‘호응’
의령군, 한여름 밤의 음악회 ‘호응’
  • 변경출 기자
  • 승인 2019.08.19 2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민 300여명 참여 “막바지 무더위 식혀”
 의령군은 의령 서동생활공원 열림마당에서 의령문화원(원장 성수현) 주최로 의령읍 주민 30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2019 한여름 밤의 음악회 의령 공연을 개최했다고 19일 밝혔다.

 집돌금농악단의 의령의 북소리를 첫 무대로 밸리댄스(스텔라무용단), 휘파람 연주(황보서), 우쿨렐레(이정희), 팝페라(카리스) 등 전국 각지에서 온 실력파 공연 팀들의 다채로운 공연으로 관객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지난 10일 부림 공연에 이어 두 번째로 열린 이번 무대는 의령군민들의 막바지 무더위를 제대로 식혀줬다는 평가를 받았다.

 음악회를 보러온 강영순 씨(52)는 “지역 주민들이 함께 만들어가는 공연이라 더욱 정감 가고 즐거웠던 것 같다”며 “앞으로도 이런 행사가 열리면 찾아보게 될 것 같다”고 소감을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