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 4계 아름다운 비경 한 권에 담다
경남 4계 아름다운 비경 한 권에 담다
  • 이병영 기자
  • 승인 2019.08.13 2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BNK경남은행, 향토문화지 발간 `경남비경` 창원시에 450부 전달
금융그룹 BNK 경남은행은 지난 12일 향토문화지 `경남비경-경남의 사계(四季)를 느끼다` 450부를 창원시에 전달했다.
금융그룹 BNK 경남은행은 지난 12일 향토문화지 `경남비경-경남의 사계(四季)를 느끼다` 450부를 창원시에 전달했다.

 금융그룹 BNK 경남은행은 지난 12일 향토문화지 `경남비경-경남의 사계(四季)를 느끼다` 450부를 창원시에 전달했다고 13일 밝혔다.

 BNK 경남은행은 지난 1996년 `경남문화재 100선`을 시작으로 `우리고장 자연을 찾아서`, `경남의 둘레길을 걷다`, `경남의 음식이야기` 등 총 17종에 이르는 향토문화지를 발간했으며, 1년여 만에 열여덟 번째로 `경남비경-경남의 사계(四季)를 느끼다`를 펴냈다.


 `경남비경-경남의 사계(四季)를 느끼다` 책은 경남의 아름다운 비경을 봄ㆍ여름ㆍ가을ㆍ겨울의 사계절 테마로 나눠 한권의 책에 담아 지역의 소중한 자연과 관광자원을 깊이 있게 관찰해 보다 많은 볼거리를 제공해 줄 뿐만 아니라 독자들의 여행 길라잡이로 활용될 것으로 기대가 크다. 또 경남의 문화ㆍ자연ㆍ관광자원이 품고 있는 아름다운 매력을 예술적으로 한껏 살려내 경남의 사계(四季)를 추억하고 느끼는 계기가 될 것으로 보인다.

 허성무 창원시장은 "BNK 경남은행의 지역 대표 금융기관으로서 사회공헌사업에 적극적으로 참여해 감사하다"며 "이 책에 실린 50곳의 경남의 비경은 소중한 자연문화유산으로 보존돼 후손에게 물려줬으면 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