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영석PD 이번에도 통했다 `삼시세끼 산촌편` 7.2% 출발
나영석PD 이번에도 통했다 `삼시세끼 산촌편` 7.2% 출발
  • 연합뉴스
  • 승인 2019.08.11 2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시세끼 산촌편` 캡쳐 화면 / tvN
'삼시세끼 산촌편` 캡쳐 화면 / tvN

 드라마틱한 사건도, 화려한 볼거리도 없지만 계속 보면 집중하게 되는 나영석 PD의 재능은 이번에도 통했다. 지난 10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9일 오후 9시 10분께 tvN에서 방송한 `삼시세끼 산촌편`은 전국 시청률 7.231%(유료 가구)를 기록했다. 방송에서 염정아와 윤세아, 박소담은 첫 끼니로 콩나물밥과 된장찌개를 만들어 먹었다.

 가마솥을 올릴 아궁이를 짓는 것부터 시작해 텃밭에서 갓 따온 식재료로 한바탕 밥상을 차리고 나니 염정아는 "만신창이가 됐다", "체력장 한 것 같다"며 피곤함을 호소했지만 다 함께 밥 한그릇을 순식간에 비워냈다. 처음부터 밥을 태울 뻔하고 된장찌개에 대파 한 단이 통째로 들어가는 등 실수를 연발하는 모습은 앞으로 이들이 `삼시세끼` 세계에 적응해가는 과정을 기대하게 했다. 거대한 냉장고나 다름없는 텃밭의 채소, 닭장의 닭이 낳은 신선한 청계란 등 `삼시세끼` 시리즈 팬이라면 누구나 부러워할 포인트를 지켜보는 재미는 여전했다.


 한편, 같은 날 방송한 예능 중엔 MBC TV `나 혼자 산다`가 9.1%-9.8%로 금요 예능 1위 자리를 지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