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공 가르는 화려한 발차기 향연
허공 가르는 화려한 발차기 향연
  • 이우진 기자
  • 승인 2019.07.29 21: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100회 전국체육대회 경남대표선수 최종선발전 겸 경남도 생활체육회장배 태권도대회 모습.

 

26∼29일 3일간 거창군체육관

전국대회 경남대표 최종 선발


생활체육회장배 태권도대회



 거창군은 지난 26일부터 3일간 `제100회 전국체육대회 경남대표선수 최종선발전 겸 경남도 생활체육회장배 태권도대회`가 거창군체육관에서 성황리에 개최됐다고 29일 밝혔다.

 거창군태권도협회(회장 손권모)가 주관하고 거창군이 후원하는 이번 대회는 2천500여 명의 선수와 임원 및 관계자들이 참가해 평소 갈고 닦은 실력을 발휘했다.

 대회 방식은 품새와 겨루기로 진행됐으며, 특히 겨루기 대회는 올해 열리는 제100회 전국체육대회 경남 대표 최종선발전을 겸하고 있어 도내 태권도 유망주들의 참가율이 높았다. 전국체육대회 경남대표선수 최종선발전은 1, 2차 평가전에서 1, 2위 입상자에 한해 출전하고, 대회를 통해 해당 체급의 경남대표 선수를 선발한다.

 대회 둘째날인 지난 27일 오전에는 대한태권도협회 시범단의 고난도 발차기, 공중 동작 등의 화려한 태권도 시범공연이 펼쳐져 체육관을 찾은 많은 이들의 호응을 얻었다.

 구인모 거창군수는 환영사를 통해 "태권도는 건전한 가치관과 애국심을 심어주는 무도기에 정정당당하게 승부해 소기의 성과를 이루길 바란다"며 "위천 수승대, 북상 월성계곡과 새로운 관광명소에 떠오르는 창포원 및 거창항노화힐링랜드 내 Y자형 출렁다리와 순환형 무장애 데크로드길 등 거창의 관광명소를 통해 힐링의 고장, 거창의 정취를 맘껏 느껴 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