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게 나을 수 있어" 최수정, 교통 체증에 내놓은 긍정 조언
"이게 나을 수 있어" 최수정, 교통 체증에 내놓은 긍정 조언
  • 김지원 기자
  • 승인 2019.07.20 08: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MBC '나혼자산다'
사진=MBC '나혼자산다'

 

따뜻한 격려를 아끼지 않은 최수정의 응원이 화사에게 통했다.

19일 방송된 MBC ‘나혼자산다’에 출연한 최수정은 첫 차를 구입한 화사의 첫 장거리 운전에 동승했다. 크게 긴장할 법도 했지만 오히려 초보 운전자가 긴장하지 않게 여유 있는 조언을 줄곧 건넸다.

그는 시속 10km로 달리는 화사에게 시내에서는 속도를 올려도 된다고 응원했다. 이에 화사는 시속 40km까지 힘겹게 올리며 운전에 집중하는 모습을 보였다. 어렵사리 도시고속도로로 합류할 지점까지 왔을 때 화사는 꽉 막힌 차량 행렬에 당황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에 최수정은 “오히려 이게 더 나을 수도 있다”며 긍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속도를 내야하는 상황보다는 화사의 속도에 맞춰 천천히 가는 게 더 안전할 수 있다는 것.

이날 시청자들은 정말 겁날 수 있는 초보 운전임에도 불구하고 자신보다 동승자를 먼저 생각하는 화사도 대단하다며 두 사람의 응원에 박수를 보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