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뽕따러가세', 퀴즈 잇는 소시민 '트롯 힐링'…"시내버스에 전통시장까지"
'뽕따러가세', 퀴즈 잇는 소시민 '트롯 힐링'…"시내버스에 전통시장까지"
  • 김지원 기자
  • 승인 2019.07.19 10: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TV조선 방송화면 캡처)
(사진=TV조선 방송화면 캡처)

'뽕따러가세'가 '유 퀴즈 온 더 블럭'에 이어 지역 사회 소시민들에게 힐링을 선사한다.

지난 18일 오후 10시 TV조선 '뽕따러가세'가 첫 방송됐다. '미스트롯' 정상을 차지한 가수 송가인이 방송인 붐과 함께 전국 방방곡곡을 오가며 소시민들의 사연에 공감하며 위로를 전하는 프로그램이다.

'뽕따러가세'의 이러한 만듦새는 TVN 예능 프로그램 '유 퀴즈 온 더 블럭'과도 맞닿는다. '유 퀴즈 온더 블럭' 또한 '국민MC' 유재석을 중심으로 지역사회 곳곳의 시민들을 만나 퀴즈를 제시하며 속 깊은 대화를 나누는 프로그램이기 때문. '뽕따러가세'는 트로트라는 전국민적 음악 장르를 매개체로 송가인을 내세우며 이러한 역할을 수행할 예정이다.

한편 '뽕따러가세'는 첫회 방송에서 광주광역시를 찾아 다양한 사연 속 인물들을 만났다. 시내버스 기사에서 전통시장 상인까지 지역 깊숙한 곳까지 파고든 송가인의 '힐링'은 안방 시청자들의 마음까지 울린 모양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