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장이 친절 민원서비스 직접 챙긴다
시장이 친절 민원서비스 직접 챙긴다
  • 이대근 기자
  • 승인 2019.07.18 19: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규일 진주시장이 18일 종합민원실을 방문해 민원담당공무원과의 간담회를 갖고 민원부서 공무원들을 격려했다.

 

조규일 진주시장, 종합민원실 방문

담당공무원 간담회ㆍ격려 시간 가져




 시민과의 소통ㆍ공감하는 열린 시정을 펼쳐온 조규일 진주시장이 이번엔 친절 민원서비스를 위해 직접 나섰다.

 조규일 시장은 18일 종합민원실을 방문해 민원담당공무원과의 간담회를 갖고 민원부서 공무원들을 격려하며 창구민원 직원들의 애로사항과 건의를 듣는 시간을 가졌다.

 매주 아침 근무시간 이전에 실시하고 있는 민원여권과, 토지정보과 직원들의 민원친절서비스 결의문 낭독에 이은 간담회에서 조규일 시장은 "민원서비스의 궁극적인 목적은 상대방의 마음을 얻는 것"이라며 "시민들에게 마음을 담은 친절한 민원 서비스를 다해 줄 것"을 강조했다.

 또한 "직원들의 안전한 근무환경 조성을 위해 종합민원실과 읍면동 민원실에 비상벨을 설치하겠다"고 밝혔다.

 최명숙 민원여권과장은 "민원실이 시민들의 사랑을 받는 편안한 공간이 되도록 직원들과 함께 세심한 부분까지 정성을 다하겠다"는 각오를 말했다.

 조규일 시장은 민원담당공무원 간담회 후 민원실 입구에 새로 설치된 무인민원 발급기에서 주민등록등본 발급을 직접 시연했다.

 이곳 무인민원발급기는 지난 1일부터 24시간 민원서비스 제공를 위해 시가 민원실 입구 바깥쪽에 설치한 것이다.

 한편, 시는 올해 7월부터 지역 내 23개 무인민원발급기 중 진주시청 등 12개소에 실외부스를 설치하고 24시간 민원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