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철 별미 찰옥수수 맛보러 오이소
여름철 별미 찰옥수수 맛보러 오이소
  • 이대형 기자
  • 승인 2019.07.16 19: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성읍 월평리 옥수수판매거리에 농가 부부가 찰옥수수를 들고 활짝 웃고 있다.

 

고성 월평리 옥수수 판매거리 진풍경

삶은 옥수수 10개들이 1봉지 1만원




 매년 이맘때쯤이면 고성읍 월평리 국도 14호선변 200여m 구간 양쪽으로 형형색색 파라솔 아래 옥수수를 판매하는 농가들로 늘어서 있는 진풍경이 연출된다.

 이곳 월평리 옥수수판매거리는 7월이 되면 제철을 맞은 옥수수를 맛보려는 손님들로 붐벼 어느덧 대표 먹거리 명소로 자리 잡았다.

 옥수수판매거리 뒤쪽으로는 탐스럽게 영글은 옥수수 밭이 드넓게 펼쳐져있으며 특히 김이 솔솔 나는 솥으로 즉석에서 옥수수를 삶아내 구수함과 그 맛이 배가 돼 지나가는 이의 발길을 절로 붙잡는다.

 청정해역 고성의 해풍을 맞고 자란 월평리 찰옥수수는 강원도옥수수연구원에서 종자를 공급받아 크기와 품질이 보장되고 옥수수가 부드러울 뿐만 아니라 쫄깃쫄깃한 식감이 일품이다.

 월평리 찰옥수수는 올 2월부터 5월까지 파종해 7월 초부터 본격적인 수확, 판매에 들어간다.

 이 마을 일대 92농가는 45㏊ 면적에 찰옥수수를 재배해 판매하고 있다.

 월평리 찰옥수수 가격은 삶은옥수수 10개들이 한봉지에 1만 원, 생옥수수는 12~13개 1묶음을 1만 원에 판매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월평리 찰옥수수는 갯장어와 함께 여름철 고성 대표먹거리로 자리매김하고 있다"며 "농업인이 직접 재배하고 판매해 더욱 믿고 먹을 수 있는 월평리 찰옥수수를 꼭 맛볼 것을 추천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