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친 유무’ 강조한 이유…오승윤, 공식입장 둘러싸고 갑론을박
‘여친 유무’ 강조한 이유…오승윤, 공식입장 둘러싸고 갑론을박
  • 김지원 기자
  • 승인 2019.07.11 23: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오승윤 SNS
사진=오승윤 SNS

오승윤이 사과의 뜻을 밝혔지만 그의 해명에 대한 갑론을박이 뜨겁다.

11일 오승윤이 음주운전을 방조한 혐의에 대해 인정하고 사과하는 내용의 공식입장이 전해졌다.

여자 친구로 알려진 운전 당사자에 대해서는 동승 여성 A씨라고 표현했으며, 추후 해당 여성은 여자 친구가 아닌 지인이라고 정정했다.

오승윤이 ‘호구의 연애’에 출연 중이었고, 여자 친구가 있었던 것이 알려지면 프로그램 출연 진정성조차 의심받을 상황이었다.

물론 그렇다고 해도 오승윤이 ‘호구의 연애’에 민폐를 끼치지 않은 것은 아니다. 방조죄 혐의를 받고 있기 때문에 추후 프로그램 방향 수정이 있을 수밖에 없다.

더불어 오승윤은 방송을 앞둔 드라마도 있다고 알려졌다. 프로그램 두 개에 피해를 입힌 오승윤의 여자 친구 정정에 ‘그게 뭐가 중요하냐’는 반응도 이어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