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양시, 딸기수출단지 등록농가 교육
밀양시, 딸기수출단지 등록농가 교육
  • 장세권 기자
  • 승인 2019.07.03 09: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림축산검역본부 등 합동

참여농가 40여명 대상 실시



 밀양시는 농림축산검역본부, 농산물품질관리원 등 관계기관 합동으로 딸기 수출 참여농가 40여 명을 대상으로 수출딸기 검역요령 및 수출농산물 안전성에 대한 교육을 실시했다고 2일 밝혔다.

 이번 교육은 베트남과 캐나다 딸기 수출검역단지 등록농가에 대해 하반기 본격적인 딸기 수출을 하기 전 인식개선을 위해 마련됐다.

 밀양시는 지난해부터 딸기 수출농가들을 집약하고 본격적인 수출에 나섰고 올해 5월까지 금실, 설향 품종을 베트남, 홍콩 등에 우수한 품질로 수출하며 신시장 확보를 통한 딸기수출 안정화를 위한 방안을 마련하고 있다.

 특히, 지난 5월에는 브루나이에 샘플을 발송해 딸기가 물러지고 수출물량이 줄어드는 시기에도 과육이 좋은 상태를 유지해 수출바이어로부터 긍정적인 반응을 얻었다.

 이청재 하남읍 농가는 “농업기술센터의 수출 상담을 통해 캐나다와 베트남 수출 검역단지를 등록하게 됐고, 수출바이어들의 요구에 맞추기 위해 시에서 추진하는 수출매향딸기 종묘비 지원사업을 신청하게 됐다”고 말하고 “행정에서 수출 수요를 파악해 연계 사업을 진행해 주는 것에 감사하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