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해동광초, 나눔으로 실천하는 통일교육
김해동광초, 나눔으로 실천하는 통일교육
  • 경남교육청
  • 승인 2019.06.29 19: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해동광초등학교(교장 손승원)는 6월 12일(수)부터 6월28일(금)까지 14일 동안 ‘통일안보교육주간’을 맞이하여 북한 어린이를 알고 함께 나눔을 통해 통일감수성을 키우는 활동을 하였다.

김해동광초등학교는 한국JTS에서 진행하는 “배고픈 북한 아이들에게 옥수수 1만 톤 보내기” 특별모금 캠페인에 학생, 학부모, 교직원들이 함께 동참하여 어려운 처지에 있는 북한 아이들을 돕는 마음을 모았다.


한국JTS는 UN에 등록된 국제구호단체로 지구촌 곳곳에서는 먹을 것이 없어 굶주리는 동남아시아 사람들을 주로 돕고 있는 단체이다. 이번 북한 어린이들이 특히 극심한 식량난으로 굶주리고 있어서 “모두 우리 아이들입니다.” 라는 슬로건으로 정치, 사상, 이념, 종교를 뛰어넘어 인도적 지원이 이루어 질 수 있도록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고 한다. (캠페인 기간: 5월12일~6월30일)

김해동광초등학교는 아이들을 살리고 생명을 살리는 일이 곧 세상을 따뜻하게 만들고 우리 모두 평화롭게 함께 살아갈 수 있도록 만드는 것이 바로 ‘우리 아이들의 미래를 위한 진정한 통일코리아의 시작’ 라는 생각으로 캠페인에 동참하였다.

이번 캠페인에 참여한 2학년 A학생은 “북한의 어려운 친구들을 도울 수 있어서 정말 뿌듯하다.”며 함박웃음을 보였고, 4학년에 B학생은 “나의 용돈이 아깝기도 하지만, 내가 군것질 하는 것 보다 생명 살리는 일에 동참 할 수 있어서 보람이 있다.”고 하였다.

많은 학생과 학부모, 교직원들이 함께 북한의 문화를 알고 이해하며 어려운 처지의 북한 어린이 돕는 활동을 통해 나눔의 즐거움과 통일감수성을 키우는 뜻깊은 시간을 가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