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해시, 제2 박지우 배출 초석 만든다
김해시, 제2 박지우 배출 초석 만든다
  • 김용구 기자
  • 승인 2019.06.13 22: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6일 프로ㆍ아마 댄스스포츠 450여명 참가 10개 종목 치러 초ㆍ중ㆍ고 장학금 선발전 개최
오는 16일 김해 동부스포츠센터 체육관에서 `제7회 김해시장배 프로ㆍ아마 스포츠댄스 경기대회`가 열린다. 사진은 지난해 열린 제6회 대회 모습.
오는 16일 김해 동부스포츠센터 체육관에서 `제7회 김해시장배 프로ㆍ아마 스포츠댄스 경기대회`가 열린다. 사진은 지난해 열린 제6회 대회 모습.

 오는 2023년 전국체전을 준비 중인 김해시에서 프로ㆍ아마 댄스스포츠 발전과 저변을 확대하는 대회가 열린다.

 김해시는 오는 16일 동부스포츠센터 체육관에서 `제7회 김해시장배 프로ㆍ아마 스포츠댄스 경기대회`가 열린다고 13일 밝혔다.


 김해시가 주최하고 김해시댄스스포츠연맹이 주관하는 이번 대회에는 국내 정상급 선수와 동호인 150여 팀 등 450여 명이 참가하며 라틴, 모던 2부문에서 일반인에게 익숙한 왈츠, 탱고, 차차차, 삼바 등 10개 종목이 각각 치러진다.

 이번 대회는 프로선수부터 생활체육 동호인, 초등학생부터 장년층까지 실력과 연령을 아우르는 대회로 춤과 음악으로 하나 되는 축제의 장이 될 전망이다.

 특히 올해는 댄스스포츠의 미래를 책임질 초ㆍ중ㆍ고 학생들을 위한 장학금 선발전이 열려, 제2의 박지우를 배출하기 위한 초석 다지기에 나선다.

 시 관계자는 "댄스스포츠는 2018 부에노스아이레스 청소년 하계올림픽정식 종목으로 채택되면서 미래가 더욱 기대되는 종목이다"며 "일부 잘못된 춤에 대한 편견으로 댄스스포츠의 발전을 저해하는 일은 없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