래퍼 보호에 나선 비와이 팬들, “아편 아닌 아멘” “구약 신약” 댓글 눈길
래퍼 보호에 나선 비와이 팬들, “아편 아닌 아멘” “구약 신약” 댓글 눈길
  • 김지원 기자
  • 승인 2019.06.12 2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비와이 SNS
사진=비와이 SNS

 

구설수에 휘말린 래퍼 이미지를 위해 비와이 팬들이 직접 댓글 활동에 나섰다.

12일 아이콘 멤버 비아이의 마약 의혹이 불거진 이후 활동명이 비슷한 비와이는 덩달아 억울한 의혹에 휩싸였다. 두 사람의 활동명에 혼동한 한 네티즌은 래퍼 비와이의 SNS를 찾아 “마약 진짜 실망이다”란 댓글을 달았고 수십 명 네티즌들이 ‘좋아요’를 누르기도 했다.

억울한 의혹에 비와이는 강하게 반박하며 부인했고 이에 팬들은 평소 신앙심이 깊은 그의 일상을 언급했다. 이들은 비와이가 ‘약’을 한다며 성경에 나오는 ‘구약’ ‘신약’을 언급하는가 하면, 마약 종류 중 하나인 ‘아편’이 아닌 하느님께 기도 드리는 ‘아멘’을 한다고 재치있게 비유해 눈길을 끌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