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PM 찬성, 현역 입대… 택연ㆍ닉쿤 배웅
2PM 찬성, 현역 입대… 택연ㆍ닉쿤 배웅
  • 연합뉴스
  • 승인 2019.06.11 2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룹 2PM 멤버 겸 연기자 찬성(29)이 11일 입대했다.

 찬성은 이날 오후 육군 현역으로 입대해 기초군사훈련을 받은 뒤 자대 배치를 받는다.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는 "조용히 입대하고 싶은 본인 의사를 존중해 입대 시간과 장소는 공개하지 않는다"며 "택연과 닉쿤 등 멤버들이 배웅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2PM 막내인 찬성은 팀에서 마지막으로 입대한다. 택연은 지난달 16일 제대했으며 준케이, 우영, 준호가 군 복무 중이다. 태국 출신 닉쿤은 지난 2009년 추첨 징병제를 운용하는 고국에 추첨하러 갔지만 입대 정원이 차 면제 판정을 받았다.

 찬성은 2008년 2PM으로 데뷔해 `10점 만점에 10점`, `어게인&어게인`(Again & Again), `하트비트`(Heartbeat) 등의 히트곡을 냈다. 또 tvN `김비서가 왜 그럴까`, KBS 2TV `7일의 왕비`, JTBC 드라마 `욱씨남정기` 등에서 연기자로도 활동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