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브의 경고'가 '스타일'을 만났을 때…핫펠트·문별, "개성 더하기 개성"
'이브의 경고'가 '스타일'을 만났을 때…핫펠트·문별, "개성 더하기 개성"
  • 김지원 기자
  • 승인 2019.05.24 22: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MBC 방송화면 캡처)
(사진=MBC 방송화면 캡처)

핫펠트와 문별이 1990년대 히트곡을 새롭게 재해석해 선보였다.

24일 MBC '다시 쓰는 차트쇼 지금 1위는?'에서는 가수 박미경의 1위 사수를 위한 경연 무대가 방송됐다. 이날 방송에서 박미경은 핫펠트 예은, 마마무 문별과 함께 '이브의 경고' 무대를 꾸며 스포트라이트를 받았다.

무대에 오른 박미경의 특유의 파워풀한 가창력으로 포문을 열었다. 이후 문별이 등장해 자신의 트레이드마크라고 할 수 있는 낮은 톤의 랩을 쏟아냈다. 2절이 시작되면서 등장한 핫펠트 예은은 매혹적인 음색으로 곡의 신선함을 극대화했다.

박미경과 핫펠트, 문별의 시너지로 완성된 '이브의 경고'는 24년 전 발매된 원곡을 떠올리기 어려울 정도로 세련된 편곡과 퍼포먼스로 중무장했다. 스타일과 개성이 중요해져 가는 여성 보컬리스트들을 필두로 단연 돋보인 해당 무대는 박미경을 최종 승자로 남긴 채 이날 방송의 피날레를 꾸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