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양 발달장애학생 "기량 뽐냈어요"
밀양 발달장애학생 "기량 뽐냈어요"
  • 장세권 기자
  • 승인 2019.05.23 23: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장애학생체육대회 밀성고 손건중ㆍ안상현
밀양중 권성민 학생 육상ㆍ계주서 메달 획득
밀성고등학교 손건중ㆍ안상현, 밀양중학교 권성민 학생이 메달을 들고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밀성고등학교 손건중ㆍ안상현, 밀양중학교 권성민 학생이 메달을 들고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밀양시시설관리공단(이사장 박철석)에서 운영하는 `발달장애학생 1인 1종목 육성프로그램`에 참여하고 있는 학생들이 전북 익산시에서 열린 제13회 전국장애학생체육대회에서 높은 성적을 거뒀다. 이 대회에서 경남대표로 선발 돼 높은 기량을 뽐낸 학생들은 밀성고등학교 손건중(19), 안상현(18), 밀양중학교 권성민(15) 학생이다.

 손건중 학생은 고등부 육상 100m와 200m에서 각각 금메달을 땄고, 안상현 학생과 함께 400m 계주에서도 동메달을 땄으며 중등부의 권성민 학생은 육상 100m과 200m 에서 각각 은메달을 획득했다.


 공단은 발달장애학생의 복지향상과 양질의 장애인 체육프로그램 활성화를 위해 올해 3월부터 밀양교육지원청, 지역 내 5개 중ㆍ고등학교와 업무협약을 체결 후, 발달장애학생 1인 1종목 육성프로그램을 지원하고 체육시설물을 추가로 개방하는 등 지원의 폭을 점차 넓히고 있다.

 발달장애학생 1인 1종목 육성프로그램은 육상, 배드민턴, 풋살 등 3종목에 35명의 학생이 참여하고 있다.

 한편, 박철설 밀양시시설관리공단 이사장은 "공단의 체육시설물에서 훈련하는 학생들이 우수한 성적을 이뤄 기쁘고, 앞으로도 장애학생들이 역량을 발휘하고 꿈을 키울 수 있는 기회를 만드는 데 최선을 다 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