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의 콩깍지 씌어버렸어"…트로트로 분위기 전환, 대한외국인
"사랑의 콩깍지 씌어버렸어"…트로트로 분위기 전환, 대한외국인
  • 김지원 기자
  • 승인 2019.05.23 11: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MBC every1 방송화면 캡처)
(사진=MBC every1 방송화면 캡처)

대한외국인 속 깜짝 무대가 대중의 호응을 이끌어냈다.

지난 22일 방송된 MBC every1 '대한외국인'에서는 최근 화제를 모은 트로트 가수 오디션 프로그램 출신 가수 김나희와 홍자가 모습을 드러냈다. 이날 두 사람은 자신들과 얽힌 다양한 사연을 풀어내며 재치 있는 입담을 과시했다.

특히 대중의 시선을 사로잡은 것은 이들의 깜짝 무대. 진행자 조우종의 제안에 즉석에서 장윤정의 곡 '콩깍지' 무대를 꾸민 두 사람은 남다른 가창력과 끼를 발산하며 매력 어필에 성공했다. 자칫 지루함을 느낄 수 있는 순간 완벽한 분위기 전환을 선보인 것.

한편 대한외국인은 매주 수요일 20시 30분에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