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ㆍ호남 꿈과 우정의 약속 타임캡슐 20년만에 개봉
영ㆍ호남 꿈과 우정의 약속 타임캡슐 20년만에 개봉
  • 김명일 기자
  • 승인 2019.05.16 2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남교육청은 17일 의령군 가례면에 위치한 경남도교육청 학생교육원에서 ‘영ㆍ호남 꿈과 우정의 약속, 타임캡슐 개봉식’을 가진다.

 타임캡슐은 지난 밀레니엄을 1년 앞둔 1999년 5월 26일, 경남교육청과 전남교육청이 양 지역 학생들의 꿈과 소망을 담아 봉인하였고, 20년 후에 개봉하기로 약속해 이번 행사가 열리게 됐다.

 이날 행사는 경남도교육청과 전라남도교육청 교육가족, 경상남도의회 표병호 교육위원장, 그리고 타임캡슐의 주인공 등 250여 명이 참석한다.

 타임캡슐 안에는 영호남 어린이 1천 72명의 꿈과 우정의 약속카드가 들어있으며, 약속카드에는 학생의 학교, 이름, 장래희망, 20년 후의 나의 모습 그리고 양 지역 친구들에게 바라는 소망 등이 기록돼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