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해시 구내식당 휴무일 `특별한 행사`
김해시 구내식당 휴무일 `특별한 행사`
  • 김용구 기자
  • 승인 2019.05.15 23: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작은 음악회ㆍ푸드트럭 운영 가족친화적 직장문화 확산
15일 낮 12시 김해시청 앞 공원에서 지역 청년 음악인들이 공연을 선보이고 있다.
15일 낮 12시 김해시청 앞 공원에서 지역 청년 음악인들이 공연을 선보이고 있다.

 김해시가 구내식당 휴무일인 15일 지역 청년들이 마련한 푸드트럭 음식을 먹으면서 공연을 즐기는 특별한 행사를 마련해 눈길을 끈다.

 시는 이날 낮 12시 시청 앞 공원에서 지역 청년 음악인들이 참여하는 `시청 앞뜰 정오 음악회`를 개최했다.


 여성친화도시와 가족친화인증기관 문화사업의 일환으로 추진된 이번 음악회에는 `김해음악장독대`의 청년 음악인 4팀이 공연을 선보여 직원과 민원인에게 볼거리를 제공했다.

 또 이날 청년일자리사업 중 하나인 청춘푸드트럭을 시청사 주차장에서 운영해 청년들의 경제활동을 응원하고 시민과 직원들에게 청춘푸드트럭을 홍보했다.

 시는 시청사 주변 음식점들을 고려해 매월 첫째, 셋째 주 수요일 2차례 구내식당을 쉰다.

 시 여성아동과 관계자는 "민원인과 직원들이 공연장을 가지 않고도 점심시간을 이용해 수준 높은 음악을 감상하며 감성이 충족됐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가족친화적인 직장문화와 문화 회식이 확산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