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청군, 칡 수매 주민소득 늘린다
산청군, 칡 수매 주민소득 늘린다
  • 김영신 기자
  • 승인 2019.05.12 2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월까지 시범사업 추진 ㎏당 1천400원… 덩굴 제거도
산청군이 오는 11월까지 ‘2019년 칡 수매 시범사업’과 ‘덩굴제거사업’을 추진한다. 사진은 채취한 칡 분류작업 모습.
산청군이 오는 11월까지 ‘2019년 칡 수매 시범사업’과 ‘덩굴제거사업’을 추진한다. 사진은 채취한 칡 분류작업 모습.

 산청군이 오는 11월까지 ‘2019년 칡 수매 시범사업’을 추진한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지나친 번식 탓에 지역 산림 생태계에 악영향을 끼치는 칡을 효과적으로 제거하고 이를 활용, 지역민 소득을 높이는 데 목적이 있다.


 이 사업은 산청군산림조합이 위탁ㆍ운영한다. 수매는 매주 월요일 산림조합 임산사업소에서 진행한다. 수매 단가는 ㎏당 1천400원이다.

 수매 대상은 지역민이 채취한 칡뿌리와 줄기. 단, 기계 굴취한 칡은 제외한다. 군은 지역 내 칡 가공업체 4곳에 수매한 칡을 매각할 방침이다.

 또 군은 칡 수매사업과 함께 덩굴제거사업도 추진한다. 군은 오는 11월까지 칡제거사업단을 운영, 지역 내 주요 도로변과 관광지, 명승ㆍ유적지 등의 덩굴류를 제거할 계획이다.

 올해 군은 모두 2억 3천만 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160㏊ 규모의 산림지역 덩굴을 제거한다.

 군은 ‘칡 수매 시범사업’과 ‘덩굴제거사업’을 통해 산림경관 조성을 물론 조림지 사후관리, 주민 소득증대에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한다.

 군 관계자는 “산림자원의 가치를 높이고자 ‘칡 수매ㆍ덩굴제거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것”이라며 “산림자원 보호ㆍ개발을 통해 녹색일자리 창출은 물론 명품숲 조성에 전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