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19 여자축구, 조 1위로 AFC 챔피언십 본선 진출
U-19 여자축구, 조 1위로 AFC 챔피언십 본선 진출
  • 연합뉴스
  • 승인 2019.05.01 2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베트남에 2-1로 승리 3전 전승으로 마무리
 한국 19세 이하(U-19) 여자축구대표팀이 2차 예선에서도 조 1위를 차지하고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U-19 여자챔피언십 본선에 진출했다.

 허정재 감독이 이끄는 한국 대표팀은 지난달 30일(한국시간) 베트남 하노이에서 열린 베트남과의 대회 2차 예선 조별리그 B조 마지막 경기에서 김수진(경북위덕대)이 두 골을 넣어 2-1로 이겼다.

 앞서 레바논과의 1차전에서 9-0의 대승을 거두고 2차전에서는 이란을 2-0으로 꺾은 대표팀은 이로써 3전 전승으로 조 1위를 확정하고 각 조 1, 2위에 주어지는 본선행 티켓을 거머쥐었다.

 B조에서는 한국에 이어 베트남(1승 1무 1패)이 조 2위로 본선에 합류했다.

 A조에서는 호주(3승)와 미얀마(2승 1패)가 각각 조 1, 2위에 올랐다.

 한국 대표팀은 전반 40분에 베트남에 기선을 제압했다.

 김수진이 오른쪽 측면에서 올린 크로스성 슈팅이 베트남 골문 앞에서 바운드되며 곧바로 골로 연결됐다. 상대 골키퍼가 주춤하면서 공을 잡아내지 못했다.

 전반을 1-0으로 앞선 채 마친 대표팀은 후반 26분 수비 실수로 동점골을 허용했다.

 하지만 후반 38분 페널티 박스 오른쪽에 있던 김수진이 반대편에서 넘어온 크로스를 슈팅으로 연결해 다시 균형을 무너뜨렸다.

 AFC U-19 여자챔피언십 예선은 1, 2차로 진행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