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민 숙원 해소로 삶의 질 향상시킨다
주민 숙원 해소로 삶의 질 향상시킨다
  • 변경출 기자
  • 승인 2019.04.18 23: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령군, 추경예산 11.85% 증액 의결 거쳐 4천807억원 최종 확정
 의령군은 제1회 추가 경정 예산을 당초보다 11.85% 509억 원 늘어난 총 4천807억 원 규모로 지난 17일 의령군의회 의결을 거쳐 최종 확정했다.

 회계별로 보면 일반회계는 올해 당초예산 보다 454억 원이 증가한 3천568억 원, 특별회계는 올 당초 예산 대비 55억 원이 증가한 1천238억 원으로 편성됐다.

 세입예산 주요 재원은 △지방교부세 312억 원 △조정교부금 43억 원 △국ㆍ도비 보조금 39억 원 등이다.

 분야별 세출 규모를 보면 △농림해양수산분야가 전체 25.3%인 1천219억 원으로 가장 많았고 △사회복지분야 679억 원(14.1%) △국토 및 지역개발 541억 원(11.2%) △환경보호분야 529억 원(11%) △일반공공행정분야 221억 원(4.6%)△문화 및 관광분야 204억 원(4.2%) △수송 및 교통분야 112억 원(2.3%) △산업ㆍ중소기업분야 72억 원(1.5%) △보건분야 63억 원(1.3%) △공공질서 및 안전분야 60억 원(1.2%) △교육분야 27억 원(0.6%) 순이다.

 꿈나르미 육아센터 건립 10억 원, 의병문화체육관 건립 15억 원, 도시계획도로 개설 8억 원, 미세먼지 차단 숲 조성 6억 원 등 주요 현안사업 예산 반영으로 인구증가 및 일자리창출, 환경분야 지원으로 군민 삶의 질 개선에 중점을 두고 배분했다.

 이선두 의령군수는 “침체돼 있는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군이 선도적인 역할을 하고자 역대최대 규모로 추가경정예산을 편성하게 됐다”며 “주민들의 숙원 해소로 군민의 삶의 질을 향상하고 생활SOC 사업 등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한 사업을 차질 없이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이번 추경은 지난 5일 열린 제243회 임시회 산업건설운영위원회에 계류되는 진통을 겪다가 제244회 임시회에서 13억 원이 삭감처리 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