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시 국내 첫 패키지형 수소충전소 구축
창원시 국내 첫 패키지형 수소충전소 구축
  • 강보금 기자
  • 승인 2019.04.10 2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환경부 선정 수소차 및 충전소 중점 보급도시
창원시 성산구 중앙체육공원 부지에 들어서는 패키지형 도심충전소 조감도.
창원시 성산구 중앙체육공원 부지에 들어서는 패키지형 도심충전소 조감도.

성산구 중앙체육공원 부지 현재 수소차 269대 보급
충전소 2곳 하루 50대 이용

 창원시는 환경부 선정 기초지자체 유일의 ‘수소차 및 충전소 중점 보급도시’이다. 시는 10일 수소충전소 구축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할 패키지형 수소충전소를 창원시 도심에 국내 최초로 구축한다고 밝혔다.

 창원시는 이날 기준으로 전국 2위 규모인 수소차 269대 보급했고, 수소충전소 2개소를 운영하면서 1일 평균 50대 상당의 수소차를 충전하고 있다. 수소차 보급 확산에 따른 수소충전소 구축 확대를 위해 지난해 12월에 오스트리아 빈 및 프랑스 파리의 도심에 설치된 다양한 유형의 수소충전소를 벤치마킹했다. 그 결과 도심 내 신속하고 간편한 수소충전소 구축방안을 심도 있게 검토해 창원시 성산구 중앙동 중앙체육공원 부지 일부를 대상지로 선정했고, 창원국가산단 개발실시계획 변경 등의 각종 행정절차 이행 및 충전소 설치예정지 내 수목 이식 등을 통해 수소충전소 부지를 마련했다.

 특히 패키지형 수소충전소의 취지에 적합하도록 기존 수소충전소의 절반 수준인 992㎡(300평) 상당의 규모로 부지를 최소화했으며, 패키지형 수소충전 플랫폼 제작 시 한국가스안전공사의 면밀한 검증 및 시뮬레이션을 통해 엄격한 안전 검사로 기존 수소충전시스템보다 기기의 안전성을 강화했다. 또 기존 수소충전소 구축 소요기간인 5~6개월보다 공사기간을 상당히 단축해 다음 달 말까지 충전소 구축을 완료해 6월부터 패키지형 수소충전소 준공 및 운영 개시를 할 예정으로, 수소충전소 관련 실증사업의 특성상 창원시 공용 수소차를 대상으로 수소충전에 관한 다양한 성능 평가 및 실증을 진행하게 된다.

 제종남 신교통추진단장은 “창원시는 수소충전소 구축의 새로운 패러다임 제시를 위해 일부 선진국에서나 볼 수 있는 패키지형 수소충전소의 도심 구축을 국내 최초로 추진하고 있으며, 안전하고 친환경적인 충전소 구축을 통해 도심에서도 수소충전소가 편리하게 구축ㆍ운영될 수 있는 모델을 제시할 예정이다”며 “이번 패키지형 수소충전소 구축을 시행하면서 기존 수소충전소 구축과 비교 검토를 통해 많은 장점과 편리함이 검증된다면 향후 창원시에 패키지형 수소충전소를 적극 도입해 수소산업 육성과 수소차 보급확대에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수소차 보급 확산을 위해서는 수소충전소 구축 확대가 필수적이지만 고가의 수소충전소 구축비용 발생, 수소충전소 부지 확보 애로, 장기간 사업기간 소요 등으로 전국적으로 신속한 수소충전소 구축에 많은 애로를 겪고 있는 실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