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의당 여영국 단일후보 결정
정의당 여영국 단일후보 결정
  • 강보금 기자
  • 승인 2019.03.25 2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원성산 새 변수 “보선 승리로” 한국 강기윤과 지지율 변동 예상
4ㆍ3 보궐선거 창원성산 민주ㆍ정의당 단일후보로 결정된 정의당 여영국 후보(가운데)가 25일 창원시 성산구 반송시장에서 단일화 소감 발표 후 손을 들어 인사하고 있다. 오른쪽부터 이정미 대표, 여 후보, 심상정 전 대표.
4ㆍ3 보궐선거 창원성산 민주ㆍ정의당 단일후보로 결정된 정의당 여영국 후보(가운데)가 25일 창원시 성산구 반송시장에서 단일화 소감 발표 후 손을 들어 인사하고 있다. 오른쪽부터 이정미 대표, 여 후보, 심상정 전 대표.

 더불어민주당 권민호 후보와 정의당 여영국 후보의 후보 단일화에서 정의당 여영국 후보가 승리를 거뒀다. 여 후보가 이번 4ㆍ3 창원 성산 국회의원 보궐선거에 출마할 단일 후보로 선출된 것이다.

 권 후보와 여 후보는 지난 24일부터 25일, 양일간 2개의 여론조사기관에 의뢰해 창원 성산 유권자를 대상으로 전화 여론조사를 진행했다. 다만 양측은 선거법 108조에 의해 구체적인 여론조사 결과는 공개하지 않았다.


 정의당 여영국 후보는 단일후보 선출 확정 후 이날 오후 5시 창원 반송시장에서 기자회견을 열었다. 반송시장은 고 노회찬 의원이 자주 찾던 재래시장으로, 노제가 진행된 장소이기도 하다.

 여 후보는 “오늘의 단일화는 민주당과 정의당 두 당만의 단일화가 아니다. 사사건건 민생 개혁을 발목 잡는 무능한 제1야당, 역사를 거꾸로 되돌리려는 자유한국당을 반드시 꺾으라는 창원시민들의 마음이 단일화됐다는 뜻”이라며 “무거운 책임감을 안고 더 낮고 겸손한 자세로 창원시민들과 만나겠다. 그리고 앞으로 본선 승리를 향해 나아가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더불어민주당 권민호 후보는 후보 단일화 결과에 대해 “단일후보로 된 여영국 후보에게 진심으로 축하한다. 당당하게 승리해 탄핵과 촛불혁명 부정세력을 심판해 주시길 바란다”고 입장을 밝혔다.

 창원 성산은 지난 20대 총선 당시 고 노회찬 전 의원이 후보 단일화로 큰 승리를 거머쥔 곳이다. 이번 선거는 자유한국당 강기윤 후보와 정의당 여영국 후보의 양강구도로, 보수와 진보의 대립이 치열할 것으로 보인다. 여론조사 상으로는 강 후보가 여 후보와 근접한 차이로 앞서고 있었지만 이번 후보 단일화를 계기로 지지율에 변동이 생길 것으로 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